알림마당
  • 공지사항
  • 병원소식
  • 언론보도
  • 의학상식
  • 고객의 소리
의학상식     처음으로 > 알림마당 > 의학상식
글 보기

재채기·다이어트, 척추압박골절 유발

글쓴이
정병원관리자
날짜
2014-04-07 02:59:42
조회수
519
최근 기침과 재채기를 하는 사람들이 자주 보이는데 이는 환절기 감기, 봄철 미세먼지와 황사로 인한 기관지염 때문이다. 잦은 기침과 재채기가 허리통증은 물론 척추 골절까지 유발할 수 있기 때문에 이러한 재채기가 큰 병이 아니라고 사소하게 넘길 일이 아니다. 특히 골밀도가 낮은 노인들은 물론 다이어트와 운동 부족으로 뼈 가 약해진 2030세대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기침과 재채기, 다이어트뿐만 아니라 찜질과 마사지처럼 건강을 위해 하는 사소한 행동도 척추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콜록콜록, 잦은 기침과 재채기가 척추압박골절 유발 봄철, 자기 전 침대에 누우면 허리가 욱신거린다는 증상을 호소하는 사람들은 특별한 외상이나 낙상이 없었다면 통증의 원인으로 '잦은 기침과 재채기'을 의심해 봐야 한다. 기침과 재채기를 할 경우 시속 140 이상의 속도로 이물질을 내보내게 되는데 이때 배 근육이 수축하면서 복압이 상승한다. 순간적으로 발생되는 높은 압력은 허리 쪽에 찌릿한 통증을 전달해 골 밀도가 낮아 뼈가 약해진 상태에서는 이와 같은 사소한 충격이 척추가 골절되거나 주저앉는 '척추 압박골절'로 이어질 수 있다. 척추 압박 골절은 약화된 뼈가 압박으로 인해 금이 가거나 부서지는 질환으로 주로 노인층에서 자주 발생하는 질환이었으나 최근 뼈 건강이 약해진 젊은 층에서도 척추 골절 환자가 늘고 있다. 일단 척추가 골절되는 상황까지 이르면 꼼짝하지 못할 정도로 매우 심한 요통이 발생하며 깊이 숨 쉬기도 힘들어 진다. 이러한 상태라면 빨리 병원을 찾는 것이 좋다. 지속적인 요통이 느껴진다면 빨리 병원을 방문해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이미 구부러진 척추 뼈가 잦은 기침과 재채기로 가슴과 배를 압박하면 척추 압박 골절은 물론 심장과 폐 기능까지 위협할 수 있기 때문이다. ◆잘못된 다이어트 뼈에 구멍 나는 '골다공증'의 원인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다이어트를 위해 체중을 줄이려 식사량을 무리하게 줄이는데 이는 골다공증을 유발한다. 골다공증은 한번 시작되면 단기간 내 완치가 쉽지 않기 때문에 골다공증이 의심된다면 꾸준히 골밀도를 높이고자 노력해야 한다. 다이어트 중에서도 특히 급격하게 식사량을 줄이는 다이어트가 가장 위험해 뼈 속의 각종 영양분을 빼앗아 골 밀도를 저하시킨다. 이와 같은 경우 넘어지거나 부딪히는 등 작은 충격만으로도 척추압박골절로 이어질 수 있다. 척추 압박 골절의 경우 완전 골절이 아닌 가벼운 손상의 경우 증상은 미미하기 때문에 병원 방문을 미루는 경우가 많다. 방치할 경우 수술 없이 치료 가능한 시기를 놓칠 수도 있으니 초기에 반드시 병원에 들르는 것이 좋다. 허리와 무릎 등을 강화하는 근력 운동과 유산소 운동을 병행해 건강하게 체중 조절을 해야 한다. 평소 뼈 형성에 도움이 되는 칼슘과 비타민 D 등의 섭취를 꾸준히 하는 것도 골다공증을 예방해 척추압박골절을 방지할 수 있다. ◆지친 몸 풀기 위한 찜질방이 되레 독 찜질방 이미지피로로 지친 몸을 풀기 위해 가는 곳이 찜질방도 독이 될 수 있다. 찜질로 인해 척추를 받치고 있는 근육이 과도하게 이완된 상태가 되면 작은 충격에도 근육이 뼈를 보호해 주지 못해 뼈가 손상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이러한 상태에서 안마를 받는 것도 뼈에 손상을 줄 수 있어 위험하다. 따라서 피로를 풀기 위해 오래 찜질을 하거나 시원하다고 해서 무작정 강도가 센 안마를 받는 것은 피해야 하고 몸에 무리가 없을 정도로 오랫동안 주물러 주는 것이 더욱 효과적이다. 지나친 근육 이완을 막기 위해 높은 온도의 찜질방에서 15분 이상 머무르지 않는 것이 좋으며 찜질방 안에서 너무 높거나 딱딱한 목침을 베는 것은 목 건강뿐만 아니라 척추 건강을 해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 >
목록 인쇄하기